news01

News

영턱스클럽-이효리의 ‘훔쳐보기’…美 R&B 흑인 여가수 제니 리릭의 ‘CLOSER’로 재탄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6-22 17:46
조회
210
국내 및 아시아에서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킨 유명 작곡가 신인수가 대형 글로벌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INS엔터테인먼트는 “INS글로벌 프로젝트 <REPLAY>의 두 번째 싱글 ‘CLOSER’가 22일 정오, 전세계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동시 발매된다”라고 밝혔다.

<REPLAY>는 해외 아티스트들과의 컬래버이션을 통해 국내 히트곡을 그들만의 색으로 재탄생 시키는 프로젝트다. 국내 각종 음원 차트 1위 및 상위권을 장식했던 신인수 작곡가의 성공적인 프로젝트 <THE S>이후, 이번 글로벌 프로젝트는 세계 각국의 실력파 해외 아티스트들의 참여로 대중들의 호기심과 기대감을 자극하고 있다.

영턱스클럽-이효리의 ‘훔쳐보기’…美 R&B 흑인 여가수 제니 리릭의 ‘CLOSER’로 재탄생



<REPLAY>의 두 번째 싱글 ’CLOSER’는 그가 작곡한 영턱스클럽 1집과 이효리 2집 앨범에 수록됐던 ‘훔쳐보기’를 영어 버전으로 재탄생 시킨 노래이다. 알앤비, 힙합, 뉴 잭 스윙의 본고장 미국에서 활동중인 신예 R&B 흑인 여가수 Jenny Lyric(제니 리릭)이 R&B 특유의 그루브를 담아 느낌 있고 완성도 있는 노래로 재탄생 됐다. 또한 장르 특유의 느낌을 살리기 위하여 미국의 유명 뮤지션 들의 믹싱, 마스터링에 참여한 사운드 엔지니어 Daniel Braunstein(다니엘 브런스틴)도 함께 하였다.

‘CLOSER’의 원곡인 ‘훔쳐보기’는 뉴 잭 스윙 쟝르의 그루브가 느껴지는 당시 많은 리스너들에게 시대를 앞선 음악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특히 ‘훔쳐보기’를 좋아했던 가수 이효리가 자신의 2집 앨범에 리메이크하고 싶다며 신인수 작곡가에게 직접 연락해오기도 했다. 이효리 2집에서는 힙합 R&B 스타일로 리메이크 되어 많은 화제가 됐다.

INS글로벌 프로젝트 <REPLAY>의 첫 번째 주인공인 필리핀의 실력파 유명 가수 Daryl Ong(대릴 옹)을 ‘아시안 팝 발라더’ 로 격상시켜준 ‘Stop My Heart’(가슴아 그만해? M.C THE MAX원곡)의 성공적인 발매에 이어, 미국의 신예 R&B 흑인 여가수 Jenny Lyric(제니 리릭)과의 컬래버레이션으로 완벽한 R&B 느낌을 극대화한 <REPLAY>의 두 번째 싱글 ‘CLOSER’.로 탄생되었다.
INS 엔터테인먼트의 신인수 대표는 “<REPLAY>의 취지는 바로 해외 실력파 뮤지션들과 함께 전 세계에 K-POP의 다양성을 알리는 것이며, 완성도 높은 국내 노래들과 해외 아티스트들이 만나 한류의 새로운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또한 세 번째 <REPLAY>의 주인공에 대한 관심도 집중되고 있다. 새롭게 재탄생 될 <REPLAY>의 다음 국내 히트곡은 무엇이 될까? 세 번째 프로젝트에 참여할 해외 아티스트는 과연 누구일까?”라며 호기심을 불러 일으켰다.

한편 22일 정오에 전 세계 동시 발매 예정인 Jenny Lyric(제니 리릭)의 ‘CLOSER’를 전세계 주요 음원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INS 엔터테인먼트의 공식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서 각종 비하인드 영상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원문 보기 : http://sports.khan.co.kr/entertainment/sk_index.html?art_id=201806220918003&sec_id=540101&pt=nv